NEWS

[단독] 구원x김슬기, MBC ‘하자있는 인간들’ 주연 합류

[TV리포트=신나라 기자] 배우 구원과 김슬기가 ‘하자있는 인간들'(가제)에 합류한다.



12일 한 방송관계자는 TV리포트에 “구원과 김슬기가 MBC 새 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에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구원은 극중 이강우의 사촌형 이민혁으로 분한다. 런웨이에 서도 모자람 없을 비주얼에 의대를 갈 정도의 머리까지 지닌 완벽남이다.



전작 ‘리갈하이’에서 온갖 악행을 저지르고도 전혀 죄책감을 느끼지 못하는 재벌 2세 성기준 역을 맡아 악역의 한 획을 그었던 구원. 다양한 표정 연기 또한 화제를 모으며 시청자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절대 악역에서 벗어나 여심을 저격할 구원의 색다른 연기 변신이 기대를 모은다.



여주인공 주서연의 친구이자 같은 학교 국어 선생님 김미경 역에는 배우 김슬기가 낙점됐다. 미경은 자신만의 기준이 확고하며, 아닌 척 모르는 척 하는 여우짓은 못하는 성격을 지녔다.



‘하자있는 인간들’은 꽃미남 혐오증 여자와 외모집착증이 있는 남자, 하자가 있는 그들의 편견을 극복해나가는 과정을 담는 코믹 로맨스물로, 안재현 오연서 구원 김슬기가 출연한다.



제목 변경을 논의 중이며 오는 9월 중 첫 방송될 예정이다.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출처<tv report>

빅픽처엔터테인먼트

About 빅픽처엔터테인먼트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