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빅픽처’ 황승언·김민귀·최윤소·김지훈 등 “창사 1주년 축하” 영상 공개!

배우 김지훈 구원 황승언 최윤소 이유준 김민귀 등 빅픽처엔터테인먼트 소속 배우들이 창사 1주년을 축하하는 합동 영상(유튜브 https://youtu.be/PAoSE9VHFMc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p/BzW7mBiAWVZ/?igshid=227vsb1wj2lb )을 공개했다.

2018년 7월 1일 창립된 빅픽처엔터테인먼트(대표 정진혁)는 종합 엔터테인먼트 기업으로, 연기력과 스타성을 겸비한 배우들의 소속사이기도 하다.

7월 1일 창사 1주년을 맞아, 소속 배우들은 회사에 대한 애정이 묻어나는 축하 메시지를 선보였다.

배우 김지훈은 “벌써 1년이라는 시간이 흘렀네요. 이제 무더운 여름이 시작될 텐데, 여러분들 모두 건강 유의하시고, 지금 절찬리에 방송중인 MBC ‘당신이 믿었던 페이크’에도 많은 관심과 사랑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라고 MC를 맡고 있는 프로그램에 대한 성원도 함께 당부했다.

지난 작품 JTBC ‘리갈하이’를 통해 놀라운 악역 변신을 선보였던 구원은 “빅픽처 1주년 진심으로 축하드리고요, 앞으로 빅픽처엔터테인먼트에 좋은 소식들이 가득하기를 기도하겠습니다. 저도 열심히 좋은 작품들로 인사드릴 수 있도록 준비 중이니 기대해 주세요”라고 말했다.

JTBC ‘나의 나라’로 하반기에 돌아올 배우 이유준은 “7월 1일이 빅픽처엔터테인먼트의 창사 1주년이 되는 날입니다.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지금 저는 올해 3월부터 JTBC ‘나의 나라’ 촬영 중인데요. 곧 뵙도록 하겠습니다”라고 근황과 함께 창사 1주년을 축하했다.

매력과 스타성을 겸비한 여배우 황승언은 “빅픽처의 1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리고요, 저 승언이도 여러분들에게 좋은 연기 보여 드릴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하고 준비하고 있으니까 저 잊어버리지 말고 많이많이 기대해 주세요. 안녕!”이라고 귀여운 인사를 전했다.

청순하고 사랑스러운 여배우 최윤소는 “너무 오랜만에 인사를 드리는데요. 저는 지금 사무실에 놀러와 있어요”라며 “7월 1일이 저희 빅픽처가 벌써 1주년 되는 날이라고 하네요. 저도 좋은 작품으로 빨리 여러분들에게 인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더운 여름 즐겁게 잘 보내세요”라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모델 출신의 신예 김민귀는 “처음 뵙겠습니다. 저는 신인 배우 김민귀라고 합니다”라고 자기 소개를 하며 “저희 빅픽처엔터테인먼트 1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리고요. 저도 좋은 작품으로 인사드리기 위해서 열심히 준비 중이니까요. 많은 기대 부탁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라고 막내다운 예의바른 인사를 마무리했다.

빅픽처엔터테인먼트는 창사 1주년을 맞아, 배우 매니지먼트뿐 아니라 콘텐츠 제작 등 보다 다양한 사업을 통해 종합 엔터테인먼트 기업으로서의 성장을 계속할 예정이다.

미디어부 박범순 기자

출처<광주매일신문>

빅픽처엔터테인먼트

About 빅픽처엔터테인먼트

Leave a Reply